본문 바로가기
삶의 지혜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자녀들에게 이야기하는 방법

by 팬시남 2020. 3. 20.

 

코로나 바이러스로 뉴스의 양이 폭발하고 있다. 

자극적인 뉴스들 말고 실제적으로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뉴스도 만들어주는 언론이 있으면 좋겠는데,

기대하기가 어려운 상황인 것 같다. BBC코리아나, 기타 대안 언론의 뉴스에 자주 눈이 가는 이유이다. 

 

그나마 어른들은 뉴스를 통해 많은 정보를 접하지만, 아이들은 그렇지 못하다.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유치원, 학교를 못가지만 그게 얼마나 무서운 건지 알지 못한다. 

 

어떻게 이야기해줄까, 방법을 고민하다가, 구글링을 해 보았고, 뉴욕타임스 등에 기사가 있었다. 

 

정말 발 번역이지만, 무릅쓰고 올려 본다. 혹시나 참고하실 분이 있을까봐. 

뭐 대단한 내용은 없다만.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자녀들에게 이야기하는 방법 (How to Talk to Your Child About the Coronavirus)

: 심리학자가 알려주는 나이에 따른 조언

 

By Madeline Levine

Dr. Levine is a clinical psychologist and author.  / March 18, 2020 / nytimes

 

 

 

이번 주 뉴욕시 학교들이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 위해 문을 닫은 지 얼마 되지 않아, 한 동료가 전화해서 그녀가 길에서 우연히 들은 골치 아픈 대화에 대해 이야기 했습니다. 약 8살짜리 소년이 그의 어머니에게 친구와 놀아도 되는지 물었습니다. 어머니가 대답했습니다. "좋아, 하지만 날짜만 잡아 놓을게. 알다시피, 그렇게 하면, 세상이 끝난다니까."

 

아동 심리학자로서, 우리는 어머니가 이 대화에 있어 완전히 틀렸다는 것에 동의했습니다. 그녀에게 있어 가벼운 대응처럼 보일수 있어도, 그녀의 아들에게는 이러한 응대가 혼란스럽거나 심지어 공포스러울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그녀의 이러한 단어 선택은 정부가 팬데믹에 대응하기 위해 움직이고 있고, 그 와중에 비롯된 두려움에 영향을 받았을 것입니다. 우리는 위협에 직면하게 되면, 집행 기능(심판, 의사 결정, 사려 깊음 및 자기 통제)은 뇌의 정서적이고 충동적인 부분에 압도 될 수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친구와의 놀이가 재밌을 것 같다."가  “알다시피, 그렇게 하면, 세상이 끝난다니까."로 변하는 이유입니다.  

그러나 이런 식일 필요는 없습니다. 부모는 우리 자신의 불안이, 일상 생활을 방해한 국가 비상 사태에 대해 자녀와 의사 소통하는 방법을 방해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그들의 발달 단계를 인식하고, 그들이 듣고 있는 것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있는지 예상하며, 정직하고 나이에 맞는 반응들을 준비하는 것에서 출발합니다.

 

 

 

 


 

 

 

5 세 미만의 어린이

 적을 수록 더 좋습니다. 이 나이의 아이들은 마술처럼 생각합니다. 산타클로스와 괴물들이 그들 중 많은 이들에게는 실제하는 것들이지요. 코로나바이러스는 그들이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막연하지만 무서운 것입니다. 그들은 편안함과 안정을 위해 주변 사람들에게 의지 할 수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당신이 괜찮으면, 그들도 괜찮은 것입니다. 

그들이 당신에게 질문한다면, 침착하고 직접 그들의 문제에 대답해주세요. 그들은 당신의 말보다 당신의 얼굴, 당신의 목소리의 톤과 당신의 신체 언어를 더 잘 읽을 것입니다.

 

예를 들어, 아이가 “왜 많은 사람들이 가게에 있는 모든 것을 사나요?”라고 물으면 부모는“사람들은 집에 물건이 충분하지 않을까 걱정하고 있어. 우리는 많이 가지고 있고.” 하고 대답하면 됩니다. 

“걱정하는”이라는 단어의 사용에 주의하세요. “공황상태에 빠지다”, “겁에 질리다” 또는 다른 극한의 감정을 드러내는 단어를 피하세요.  질문에 직접 대답하고, "지금 특히 손을 씻는 중요해," "우리는 건강을 지키기 위해 이렇게 하고 있어." 등의 실질적인 언어로 공중 보건 지침을 지시하세요.(손씻기, 사회적 거리 두기) 이것만으로도 대부분의 어린이들에게는 충분합니다. 

 

 

 

5-10 세 어린이

 지난 몇 주 동안, 친구와 동료들은 이 기사의 첫 부분에 있는 것과 유사한 다수의 사례나 대화 내용을 보내 주었는데 이는 모두 초등학교 학생들에 관한 것이 었습니다. 이 연령대의 어린이들이 미취학 아동보다 훨씬 높은 사고 능력을 지니고 있고 대부분 논리적으로 생각할 수 있지만, 그들의 사고 능력은 여전히 구체적인 경향이 있기 때문에
아직 추상적 개념이나, 풍자 또는 아이러니를 이해하지 못합니다.

5 세에서 10 세 사이의 어린이는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과장된 이야기를 듣고 엄마나 아빠에게 다음과 같이 말할 수 있습니다. “우리 모두 죽을까봐 두렵워.” 적절한 대응은 명확한 설명을 요구하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 죽지 않을 거야.  어떤 이야기 때문에 네가 그런 생각을 하게 되었는지 말해줄래?”

 종말론적인 이야기를 장려하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 나이의 아이들은 어린 아이들보다 자기에만 몰두하지 않기 때문에 자신뿐만 아니라 주변 사람들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 걱정합니다. 그렇습니다. 부모들은 가르쳐 주고 싶기도 하지만, 그들이 무엇을 들었고, 그 정보를 어떻게 해석하고 있는지 알고 싶기도 합니다. 아이들에게 반드시 질문하세요. 

 

 

11 ~ 15 세 어린이

 

이 나이의 대부분의 어린이들은 훨씬 더 정교한 사고력을 연마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들은 논리적이고 추상적으로 생각합니다. 그들은 또한 풍자와 아이러니를 이해할 수 있습니다. 최후의 날 시나리오에 대해 부주의하게 이야기하는 것은 도움이되지 않지만, 나이가 많은 어린이는 어린 아이보다 풍자를 유머로 볼 가능성이 훨씬 높습니다.

 

국가 비상 사태가 없더라도 청소년기는 스트레스가 매우 심하다는 것을 기억하세요.  이 연령대의 어린이들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는지, 집에 얼마나 많은 화장지가 비축되어 있는지보다 더 큰 압박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런 말을 듣고 놀라지 마세요. "말도 안돼요. 오늘 밤 친구들과 놀러갈거에요. 아픈 사람은 아무도 없다구요." 가장 좋은 답변은 다음과 같습니다. “나도 네가 친구와 어울리고 싶어하는 것을 알아. 그러나 우리는 지역 사회의 일원이고, 우리 자신뿐만 아니라 지역 사회의 다른 사람들도 보호해야해.”

 

세상에는 다른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이해하는 자녀의 생각을 활용하세요. 청소년은 매우 자기 중심적이지만, 사회적으로 의식적일 수 있습니다. 그들의 숙모와 삼촌 조부모는 그들의 도움이 필요하다는 것을 상기 시키세요. 친구에게 접근 할 수 없는 것에 공감해주세요. 어린 십대에게는 정말 힘든 일입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부모로서 우리의 첫 번째 절차는 우리 자신을 진정시키는 것입니다. 이것은 현실을 도피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광적이고 무서운 매체에 대한 우리의 노출을 제한하는 것을 의미 할 수 있습니다.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은 명상, 정원 가꾸기, 운동, 자연 등과 같이 스트레스를 받을 때하는 행동들이 필요합니다. 우리는 아이들에게 정서적 불편함을 참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보여주고 있습니다. 우리가 세계적인 위협에 직면하게되는 것은 이번이 마지막이 아닙니다. 그리고 우리 아이들에게도 마찬가지 일 것 입니다. 

 

이것은 종말이 아닙니다. 위기는 지나갈 것입니다. 그 동안 우리는 아이들에게 불확실성을 다루는 방법을 가르쳐야합니다. 우리는 그것을 사랑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것을 본보기로 삼아야 합니다. 

 

https://www.nytimes.com/2020/03/18/opinion/coronavirus-children.html

 

Opinion | How to Talk to Your Child About the Coronavirus

A psychologist offers tips tailored to age.

www.nytimes.com

 

댓글4